메뉴 열기

main

Trend

[2017년 12월] 이달의 아이템 _ 쌀통

2017년 12월 11일 — 0

집에 하나 장만해두면 두고두고 요긴하게 쓰이는 쌀통. <올리브 매거진 코리아> 에디터들과 디자이너 그리고 올리브 푸드 테이스트 클럽 회원들이 직접 사용해보고 면밀하게 평가했다.

이승민 에디터
쌀통은 보관이 생명이다. 습기가 있으면 눅눅해지기 쉽고 쌀벌레까지 생기기 십상이기 때문. 글라스락에서 쌀통을 출시했다는 소식을 듣고 호기심에 곧바로 집에서 쓰던 쌀통을 바꾸었다. 우선 투명한 유리 용기라 쌀이 얼마나 남았는지, 쌀의 상태가 어떤지 한눈에 확인하기가 편리하다. 또 뚜껑 상단에 작은 수납공간이 있어 흑미, 귀리, 콩 등 곡류별로 소분하여 보관하기 좋다. 나 같은 잡곡밥 마니아들을 위한 세심한 배려랄까. 딱히 그럴 필요가 없는 이들은 쌀 푸는 용도의 전용 컵을 넣어놓으면 유용하다. 역시 주방용품은 실용성이 뛰어나야 손이 간다. ★★★★

김민지 에디터
자취를 하는데 사실 큰 쌀통의 필요성을 느끼진 못했다. 하지만 산소투과율이 낮은 유리 소재에 완벽한 밀폐 구조로 냄새와 습기를 차단해주고 해충의 생성을 예방한다는 문구를 보고 강아지를 키우는 선배가 떠올랐다. 사료를 사서 포대 그대로 보관했더니 벌레가 생겨 모두 버렸다는 그 선배에게 선물해주고 싶다. 뚜껑을 열지 않고도 사료 잔량 확인이 가능하고 상단의 수납공간에는 강아지 간식을 캐니스터에 담아 정리해 두기에도 안성맞춤일 것 같아서다. ★★★

왕조현 (안그라픽스 디자이너)
평소 글라스락 제품을 좋아한다. 플라스틱 밀폐용기보다 유리 밀폐용기가 훨씬 위생적일 것 같기 때문이다. 그래서 착한 유리 쌀통이 나오자마자 사용해보았다. 10kg짜리 쌀 한 포대가 다 들어갈 만큼 넉넉한 용량부터 우선 합격이다. 쌀 푸는 입구를 손쉽게 여닫을 수 있어 사용이 편리한 것도 장점. 밀폐력이 좋아 쌀 대신 팝콘, 뻥튀기 등 보관에 특히 신경 써야 하는 간식을 두고 먹어도 좋을 듯. ★★★★★

홍서우 (올리브 테이스트 클럽)
잡곡밥을 즐겨 먹기 때문에 냉장고엔 항상 다양한 곡류가 구비되어 있다. 하지만 종류별로 각각 보관해야 하는 번거로움 때문에 어떻게 해야 깔끔하게 정리할 수 있는지 고민하던 중 글라스락의 착한 유리 쌀통을 접했다. 덮개를 손쉽게 여닫을 수 있고 눈으로 잔량을 확인할 수 있어 편리한 것은 물론 쌀통 위에 글라스락 사각 캐니스터를 두는 미니 수납공간이 있어 다양한 곡류를 함께 보관할 수 있는 점이 가장 마음에 든다. ★★★★★

양혜연 에디터
덤벙거리는 성격 때문에 식재료 보관도 서툴다. 쌀을 사면 봉지 입구를 대충 접어놓는 바람에 반 이상은 못 먹고 버린다. 글라스락의 신제품 착한 유리 쌀통은 나 같은 사람에게 꼭 필요한 아이템이다. 개봉 후 한 번 용기에 쏟아 넣고 뚜껑만 닫아주면 신선하면서도 위생적으로 곡물을 보관할 수 있다. 원터치 형식의 입구가 있어 쌀을 덜어내기 편리한 것도 장점. 투명한 용기 재질 덕분에 남은 쌀의 양도 한눈에 확인 가능하다. 12kg의 넉넉한 용량도 마음에 든다. 유리 소재라 다소 무거운 편이지만 이 정도 단점은 충분히 감수할 만하다. ★★★★

강다연 (올리브 테이스트 클럽)
일장일단이라 했던가. 유리 소재로 제작된 덕분에 위생적이지만 무거운 점이 다소 아쉽다. 그러나 집에 두고 사용하기 때문에 큰 흠은 아니다. 가장 마음에 든 점은 투명 소재여서 잔량을 쉽게 확인할 수 있다는 점. 게다가 글라스락 제품의 밀폐력은 워낙 유명한 터라 믿고 사용할 수 있다. 상단의 수납공간 덕분에 글라스락의 사각 캐니스터를 이용해 여러 종류의 곡식을 깔끔하고 효율적으로 정리할 수 있는 점도 마음에 든다. ★★★★

글라스락 착한 유리 쌀통

산소투과율이 낮은 유리 소재와 글라스락 특유의 완벽 밀폐 구조로 냄새와 습기를 차단해 곡물의 변질을 막아주는 쌀통이다. 쌀벌레 같은 해충이나 유해 미생물의 생성을 예방해 신선도와 위생성을 극대화해주는 것이 특징. 투명한 유리 소재로 제작돼 뚜껑을 열지 않고도 쌀의 잔량과 상태를 확인할 수 있으며 쉽게 여닫을 수 있는 덮개가 있어 손 쉽게 쌀을 덜어낼 수 있다. 최대 12kg까지 보관 가능하고 상단에 미니 수납공간이 있어 글라스락 사각 캐니스터 사용 시 다양한 곡물을 함께 보관할 수 있다. 쌀, 곡류뿐 아니라 시리얼, 대용량 과자, 반려동물 사료통으로도 활용 가능하다. 4만9800원, 080-080-3100, www.glasslockmall.co.kr

edit 양혜연 — photograph 이향아

이 기사도 읽어보세요
발품 팔아 찾은 맛집 제아무리 추위가 기승을 부려도 미식을 좇는 여정은 계속된다. 사천 요리와 접목한 타파스부터 리드미컬한 사운드의 데판야끼까지, 오감을 만족시켜줄 2월 레스토랑 소식.   다이내믹하게 즐기는 데판야끼 ...
11가지 스마트 블렌더 유리, 티타늄 등 다양한 재질의 용기부터 버튼 하나로 모든 조리가 가능한 원터치 기능까지. 성능뿐 아니라 똑똑한 기능까지 갖춘 스마트 블렌더 제품 11가지를 소개한다. edit 문은정 | photograph 박...
8월 한정 판매 아이스크림 맛있는 아이스크림 전문점을 수소문했다. <올리브 매거진 코리아>가 이 세 곳과 함께 특별한 아이스크림을 만들었다. 8월 한 달간만 즐길 수 있는 달콤함이다.   럼그레이아이스크림(Rum 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