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열기

main

Trend

이달의 아이템 – 티메이커

2017년 11월 18일 — 0

요즘같이 쌀쌀한 날씨에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는 전기 티메이커를 소개한다. <올리브 매거진 코리아> 에디터들과 올리브 푸드 테이스트 클럽 회원들이 직접 사용해보고 면밀하게 평가했다.

브레빌 전기 티메이커
브레빌 전기 티메이커
브레빌 전기 티메이커

이미주 에디터
커피보다 차를 더 좋아하지만 귀찮아서 티백아니면 잘 안 마시게 된다. 브레빌 티메이커는 간편한 조작만으로 원하는 농도의 차를 우릴 수 있다. 티 바스켓에 찻잎을 넣고 차 종류와 농도를 설정한 ‘자동 시작’ 버튼을 누르기만 하면 된다. 탈착이 가능한 티 바스켓은 세척하기 편하고, 내열 유리와 스테인리스 스틸 조합의 모던한 디자인이 무엇보다 마음에 든다. ★★★★

양혜연 에디터
티 바스켓이 스르륵 하고 내려갔다가 설정 시간이 완료되자 다시 스르륵 올라오는 모습은 감동적이기까지 했다. 맛있는 차의 생명은 온도와 우리는 시간이라 생각해 차를 우릴 때마다 늘 초시계를 들고 초조하게 기다렸던 터, 그래서 브레빌의 티메이커를 사용하자마자 단박에 마음을 빼앗겼다. 게다가 취향에 따라 온도와 시간 조절까지 가능해 내 입맛대로 차를 우려 먹을 수 있어 더욱 좋다. ★★★★★

이승민 에디터
브레빌의 티메이커는 어떻게 이런 부분까지 생각했지 싶을 정도로 최첨단 기술이 집약되어 있다. 차의 종류에 따라 최적의 온도와 추출 시간을 프로그래밍할 수 있고, 연하게 혹은 진하게 마시고 싶을 때 농도 선택도 가능하다. 시간을 설정해두면 자동으로 알아서 차를 추출해주기도 하고 1시간 동안 따뜻하게 보온까지 해준다. ★★★★★

김민지 에디터
차를 좋아하긴 하지만 잎차를 우려 마시는 번거로움을 감수할 만큼은 아니라서 그동안 티백을 즐겨 찾았다. 하지만 브레빌 티메이커가 있다면 말이 달라질 것 같다. 차 종류에 맞는 시간과 온도에 따라 자동으로 티 바스켓이 움직이고 보온 기능도 된다니 이렇게 영리한 기기는 오랜만이다. 티 바스켓 탈착도 쉬워 무선 주전자로도 쓸 수 있다는 점도 마음에 든다. ★★★★

정아라 (올리브 테이스트 클럽)
원래 티포트보단 모카포트에 더 관심이 많았다. 그러나 브레빌의 티메이커를 접한 후 티메이커에 대한 생각이 완전히 바뀌었다. 주방 어디에 두어도 조화롭게 어우러지는 세련된 디자인부터 간편한 사용법까지 무엇 하나 마음에 안 드는 것이 없다. 온도부터 농도까지 옵션이 섬세하게 나뉘어 차의 종류에 따라 최적의 맛으로 우릴 수 있어 좋다. ★★★★★

김수연 (올리브 테이스트 클럽)
호주의 대표적인 가전제품 브랜드답게 디자인부터 예쁘다. 가장 좋았던 점은 차의 종류에 따라 물 온도를 조절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농도를 3단계로 조절할 수 있어 다양한 취향을 만족시켜준다는 점. 또 1시간 동안 보온이 가능해 겨울이 되면 더욱 빛을 발할 제품이다. 자동 상승 및 하강 기능이 있어 티 바스켓이 올라갔다 내려갔다 하는 모습을 볼 수 있는 재미는 덤이다. ★★★★★

브레빌 전기 티메이커 INFO
호주의 대표적인 가전제품 브랜드 브레빌의 전기 티메이커다. 버튼 하나만 누르면 녹차, 백차, 우롱차, 홍차, 허브차 등 종류에 따라 알맞은 물의 온도와 추출 시간을 정확히 맞춰 차를 우린다. 취향에 따라 농도를 3단계로 조절할 수 있으며 자신이 원하는 온도와 시간으로 커스터마이징해 사용할 수도 있다. 찻잎을 담을 수 있는 티 바스켓은 탈착이 가능하다. 또한 작동 버튼을 누르면 저절로 내려가 물에 잠겨 차가 우려지며, 설정 시간이 끝나면 다시 위로 올라가 별다른 조작 없이 원하는 시간만큼만 차를 우릴 수 있다. 보온 기능 또한 갖춰 오랜 시간 동안 차를 맛있고 따뜻하게 즐길 수 있다.
차 1.2L·물 1.5L, 54만원, 02-3452-2127,  www.brevillekorea.co.kr


한경희 스마트 포트

한경희 스마트 포트
한경희 스마트 포트

분리 가능한 초미세 스테인리스 거름망이 부착된 전기 포트겸 티 메이커다. 맞춤 온도를 설정하면 LED 창을 통해 온도가 단계적으로 올라가는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1.7L 11만9000원, 한경희생활과학.


티메이커

티메이커
티메이커

프랑스 주방 가전 브랜드 시메오의 티메이커다. 영국 스트릭스사의 온도 제어 컨트롤러를 탑재했다. 온도는 40℃, 85℃, 90℃, 100℃ 중 선택 가능하며 보온 기능이 있어 차를 따뜻하게 유지할 수 있다. 1.8L 27만9000원, 시메오.


티마스터

티마스터
티마스터

0.4mm 직경 초미세망 티 바스켓이 부착된 제품으로 작동 중에도 재료를 추가하거나 원하는 타이밍에 티 바스켓을 뺄 수 있다. 실시간으로 제품 내부 온도를 파악해 정밀하게 온도를 컨트롤해 차를 우려내는 제품이다. 1.5L 26만9000원, 휴롬.


티메이커

티메이커
티메이커

차의 종류에 따라 40℃, 70℃, 85℃, 100℃ 중 선택해 사용할 수 있다. 뚜껑의 손잡이를 통해, 티 바스켓의 높이를 수동으로 조절할 수 있어 편리하며 분리도 쉬워 차를 우려낸 찌꺼기를 쉽게 버릴 수 있다. 1.5L 30만9000원, 프로피쿡.


티메이커 전기 주전자

티메이커 전기 주전자
티메이커 전기 주전자

전기 주전자와 티메이커 겸용 제품으로 40℃, 60℃, 80℃, 90℃, 100℃ 중 선택해 사용할 수 있다. 보온 기능을 설정 하면 지정 온도까지 가열된 후 같은 온도로 2시간까지 유지 가능하다. 1.7L 15만9000원, BSW.


RH-S0816TM

RH-S0816TM
RH-S0816TM

분리형 티 바스켓을 장착해 세척이 편리한 전기 주전자 겸 티메이커다. 녹차용 70℃, 백차용 80℃, 우롱차용 90℃, 홍차용 100℃ 총 4가지 온도로 설정 가능하다.
1.7L 11만9000원, 러셀홉스.


DK-1100

DK-1100
DK-1100

온도와 시간을 원하는 대로 설정해 사용할 수 있는 제품이다. 온도는 40℃, 70℃, 85℃, 100℃ 중 선택 가능하고 가열 시간은 단순가열, 30분, 60분, 90분, 120분 중 선택할 수 있다.
1L 16만 9000원, 라비에라앤바.


홈카페 마스터 티&커피

홈카페 마스터 티&커피
홈카페 마스터 티&커피

유리 주전자, 티 바스켓, 드립포트가 세트로 구성돼 전기 주전자, 티메이커, 드립 주전자로 모두 사용할 수 있다. 온도는 40℃, 75℃, 85℃, 90℃, 95℃, 100℃ 중 선택해 사용할 수 있다. 티메이커 1.5L 드립케틀 0.8L 21만9000원, 제니퍼룸.


DEK-MC580

DEK-MC580
DEK-MC580

뚜껑 일체형의 스테인리스 스틸 거름망이 적용된 제품이다. 온도는 40℃, 65℃, 85℃, 95℃, 100℃ 중 선택 가능하며 30분 간격으로, 최대 12시간까지 보온 가능하다. 오작동을 방지하기 위한 버튼 잠김 기능도 있다. 1.8L 7만3000원, 키친아트.

edit 양혜연 — photograph 차가연

이 기사도 읽어보세요
나의 아침 메뉴 진수성찬은 아닐지라도, 아침밥은 그 자체만으로 하루를 시작하는 데 힘을 보탠다. 요리를 즐기는 4인의 아침 풍경을 들여다보았다. edit 권민지, 이윤정 — photograph 양성모 — tile 윤현상재(02...
뉴욕 최고의 해산물 레스토랑 가을에 나는 굴의 향과 생선의 맛은 여름의 것과는 완전히 다르다. 가을로 접어들며 맛이 더욱 깊어진 해산물을 제대로 맛볼 수 있는 뉴욕의 해산물 레스토랑을 소개한다. 1. 제프리스 그로서리(Jeffrey’s Gro...
춘천 1박 2일 미식 여행 구봉산에 올라 시내를 한눈에 담고, 낡고 오래된 건물을 보며 추억에 젖고, 소양강 물길을 따라 걸으며 춘천의 낭만을 듬뿍 담아 왔다. <동백꽃>, <봄봄> 등으로 유명한 소설가 김유정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