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열기

main

Trend

뉴욕의 매력적인 바&레스토랑

2016년 5월 26일 — 0

유명 셰프가 문 연 맛있는 공간을 매일같이 만날 수 있다는 건 뉴욕의 가장 큰 매력. 갓 오픈해 따끈한 스타 셰프 레스토랑과 함께 은밀한 매력의 스피크이지 바를 소개한다.

1. 릴리아 Lilia
© Evan Sung
© Evan Sung

오바마 대통령도 반했다는 셰프 미시 로빈슨Missy Robbins이 힙한 동네인 윌리엄스버그에 레스토랑을 열었다. 미시 로빈슨은 요리 경쟁 프로그램인 <톱 셰프 마스터스Top Chef Masters> 참가자이자 2010년 <푸드 앤 와인Food And Wine> 매거진에서 선정한 베스트 뉴 셰프 부문에 오르기도 한 유명 셰프다. 시카고의 이탤리언 레스토랑 스피아지아Spiaggia에서 일하는 동안 제임스 비어드James Beard 재단에서 수여하는 상에 두 번이나 후보로 올랐고, 백악관에 드나들며 오바마 대통령을 위한 요리를 만들기도 했다. 2008년부터는 뉴욕의 매디슨Madison에 위치한 아 보체A Voce 매디슨, 콜럼버스 서클Columbus Circle에 위치한 이탤리언 레스토랑 아 보체 콜럼버스에서 수석 셰프로 일한 경력이 있는데, 그녀가 일하는 동안 두 레스토랑 모두 미슐랭 1스타를 놓치지 않았다. 릴리아는 이렇게 갈고 닦은 요리 실력으로 차린 그녀의 첫 레스토랑이다. 이전보다 좀 더 친근하고 푸근한 이탤리언 가정식을 선보이는 것이 특징. 홈메이드 통밀스파게티를 그녀가 맛있게 만들어내는 모습을 오픈 키친을 통해 구경할 수 있다.

© Evan Sung
© Evan Sung

• 파스타 $18~21, 애피타이저 $11~15, 생선요리 $12부터, 고기요리 $21부터
• 567 Union Ave New York
• 1 718 576 3095
• www.lilianewyork.com


2. 르 부두아르 Le Boudoir
© 오영제
© 오영제

부두아르는 프랑스어로 ‘여인들의 사적인 밀실’ ‘규방’을 뜻한다. 베르사유 궁전의 마리 앙투아네트의 파우더 룸에서 영감을 받아 만든 칵테일 바로 은밀하게 자리한 스피크이지Speakeasy 바(금주령이 내렸을 당시 몰래 숨어 술을 팔던 바)다. 같은 주인이 운영하는 프렌치 비스트로 셰 무아Chez Moi의 지하에 위치했으며 입구는 책장으로 위장되어 있어 더욱 비밀스럽다. 18세기 프랑스 스타일의 고풍스러운 인테리어와 함께 은으로 도금된 접시 위에 올려져 서빙되는 칵테일들은 이곳의 볼거리 중 하나다. 바의 한쪽 구석에 앉아 우아하게 담겨 나오는 칵테일을 마시고 있노라면 시공을 거슬러 그 옛날 마리 앙투아네트의 밀실에서 파티를 즐기고 있는 듯한 기분이 든다.

© 오영제
© 오영제

• 시그너처칵테일 $12, 스파클링칵테일 $13
• 135 Atlantic Ave New York
• 1 347 227 8337
• www.chezmoiny.com


3. 살베이션 버거 Salvation Burger
© 오영제
© 오영제

이곳은 여성 스타 셰프인 에이프릴 블룸필드April Bloomfield가 제임스 비어드 재단에서 수여하는 ‘최고의 식당경영자(Best Restaurateur)’ 상을 받은 켄 프리드먼Ken Friedman과 함께 오픈한 버거 전문 레스토랑이다. 영국식 개스트로펍 더 브레이슬린The Breslin, 그리니치빌리지에 있는 스포티드 피그Spotted Pig 등 에이프릴 블룸필드는 이미 맨해튼에 두 개의 레스토랑을 성공적으로 운영 중이다. 게다가 두 군데 모두 버거 메뉴가 특히 인기 있다. 직접 도축한 소고기를 5주 동안 드라이에이징해 패티를 만든 후 나무 장작에 구워내는 등 그녀의 손에서 탄생된 버거는 패스트푸드가 아닌 하나의 멋진 요리가 된다. 재미있는 메뉴로는 한국의 순대에서 영감을 받아 만들었다는 베지테리언버거다. 순대 속에 당면이 들어 있는 모양을 본떠 비트와 쌀국수를 이용해 만들었다고 한다.

• 베지테리언버거 $16, 살베이션버거 $25 클래식버거 $17
• 230 E 51St New York
• 1 646 277 2900
• www.salvationburger.com

text 오영제 — photograph 오영제, 에반 성Evan Sung

이 기사도 읽어보세요
손호영의 위스키가 있는 밤 그의 달콤한 미소 뒤엔 언뜻 쓸쓸함의 그림자가 비친다. 독한 위스키를 잔에 따르던 밤에 나눈 낭만적인 요리와 이야기. 다시 만난 요리 무대 위에 마이크를 든 모습도, 조리대 앞에 칼을 든 모습도 전혀 어색...
ISSUE 16 ∙ JULY 2016 --- CONTENTS SEPCIAL 과일을 먹는 즐거움 - 과일을 만드는 사람들 - 특별한 과일 요리&예쁘게 깎는 법 COOK & PEOPLE - 우유를 즐기는 다양한 방법 - 푸짐하...
서울신라호텔 라연 김성일 책임셰프 1988년 라연의 전신인 서라벌의 조리팀 막내로 입사해 28년 뒤 한식의 대가로 우뚝 서다. 첫 번째 <미쉐린 가이드 서울>에서 별 3개를 받았다. 감회가 남다를 것 같다. 발표 직전까지 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