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열기

main

Cook

리코타타라곤뇨키 만들기

2016년 4월 15일 — 0

감자가 함유되어 더욱 쫄깃한 식감의 뇨키. 부드러운 풍미의 리코타 치즈와 달콤쌉싸름한 타라곤을 더한 색다른 레시피를 소개한다. 채식주의자도 먹을 수 있다.

© Tony Briscoe
© Tony Briscoe
리코타타라곤뇨키

뇨키를 만들 때는 삶은 감자를 으깨어 국수처럼 빼내는 주방기구인 라이서Ricer를 사용하면 더욱 편리하다. 뇨키 틀이 없을 경우, 포크 뒷면으로 반죽을 가볍게 눌러 모양을 내면 된다. 완성한 뇨키에 고소한 헤이즐넛 버터를 얹으면 더욱 맛있게 즐길 수 있다.

조리시간: 3시간 — 분량: 6~8인분 — 난이도: 초급

© Tony Briscoe
© Tony Briscoe

재료
감자(포슬포슬한 것) 1kg, 중력분 200g(+덧밀가루용 적당량), 리코타 치즈·가염 버터 150g씩, 달걀 1개, 타라곤 잎 1단, 소금·후춧가루 약간씩

만드는 법
1. 타라곤 잎은 분량의 절반만 잘게 다진다. 감자는 껍질째 깨끗이 씻어 꼬치로 고루 찌른다. 160°C로 예열한 오븐에 넣어 완전히 익을 때까지 1시간~1시간 30분간 구운 뒤 한김 식힌다. 볼에 달걀과 리코타 치즈, 타라곤을 넣고 소금, 후춧가루로 간한 뒤 고루 섞는다.
2. 1의 감자를 반으로 잘라 속만 파내서 볼에 넣는다.
3. 긁어낸 감자 속을 라이서로 으깨거나 나무 주걱을 사용해 체에 내린다.
4. 1의 볼에 3의 감자를 넣고 간을 맞춘다.
5. 4에 밀가루를 체쳐 넣고 반죽해 하나로 뭉친 후 8등분한다.
6. 작업대에 밀가루를 살짝 뿌리고 반죽을 하나씩 올린다. 길고 가는 소시지 모양으로 민 뒤 2.5cm 길이로 자른다.
7. 포크 뒷면으로 뇨키에 모양을 내고 가장자리를 둥글게 다듬는다. 밀가루를 살짝 뿌린 베이킹 트레이에 뇨키를 올린다. 나머지 반죽도 같은 과정을 반복한다.
8. 냄비에 물을 붓고 소금을 약간 넣는다. 물이 펄펄 끓으면 뇨키를 적당한 분량으로 나눠서 넣고 익힌다. 뇨키가 떠오를 때까지 1분간 익힌 후 체에 거른다. 30초 정도 그대로 두고 살짝 말린 뒤 따뜻하게 데운 볼에 넣는다.
9. 팬에 버터를 넣고 짙은 갈색을 띨 때까지 익힌 후 남은 타라곤 잎을 넣어 다시 1분간 익힌다. 팬을 불에서 내리고 후춧가루를 넉넉히 뿌린다. 내열용기에 버터를 붓는다. 삶은 뇨키 위에 헤이즐넛버터소스를 뿌린 후 기호에 따라 후춧가루로 간한다.

recipe 안나 글로버(Anna Glover) — photograph 토니 브리스코(Tony Briscoe)

이 기사도 읽어보세요
요코초 문화를 즐겨라 샛길, 골목길을 의미하는 ‘요코초(横丁)’는 우리의 포장마차, 스페인의 바르처럼 술 한잔에 안주를 먹으며 하루의 스트레스를 푸는 서민적인 공간이다. 풍요롭지만 각박한 도쿄에서 젊은 세대에겐 따뜻한 인정을, 기성세대에...
채식주의자의 재료 알기 대체하기 좋은 비건 재료를 알아두자. 맛과 영양을 고루 챙길 수 있다. 비건으로 산다는 것이 식도락을 포기한다는 의미는 아니다. 비건 시장이 성장하면서 맛있는 요리를 즐길 수 있도록 돕는 대체 식품도 많이 개발...
청주, 지방 음식의 재발견 올리브 100인 클럽 멤버인 김범종 교수가 추천한 맛을 찾아 청주를 찾았다. 청주의 오정식당은 자연산 버섯만을 사용해 요리하는 지역 명품 식당이다. text 김옥철 — photograph 현관욱 무색무취의 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