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열기

main

Cook

직접 입어보고 고른 앞치마

2016년 3월 29일 — 0

요리, 꽃꽂이, 가죽공예… 당신이 좋아하는 일이 무엇이든 작업에 앞서 앞치마를 둘러야 한다. 직접 입어보고 고른 예쁜 앞치마를 소개한다.

edit 김주혜 — photograph 백경호

FULL APRON

0329-APRON1

1. 아티스트
빈티지한 색상에 가죽 소재의 끈을 더해 멋스럽다. 세탁 시 분리할 수 있고 길이 조절도 가능하다. 5만9000원, 스튜디오질리.

2. 바이컬러 에이프런
목둘레를 조절할 수 있어 몸에 꼭 맞게 입을 수 있다. 두께감이 적당한 코튼 소재는 착용감도 뛰어나다. 4만7000원, 잼머.
123 456

3. 가지 평행사변형 앞치마
가지를 모티브로 패턴을 넣은 흰 앞치마는 단정하면서도 개성이 느껴진다. 코튼 소재로 만들었다. 4만2000원 피에스알.

4. 에그플란트
부드러운 프렌치 리넨 소재의 긴 앞치마는 치렁치렁하게 입거나 반으로 접어 허리에 두르면 된다. 하늘하늘한 소재라 어떻게 입든 멋스럽다. 9만8000원, 티쥬.

5. 롱 에이프런 릴리화이트
매일 입기 좋은 베이식한 앞치마로는 역시 면 소재의 줄무늬 앞치마가 제격이다. 작업에 앞서 밝고 단정한 매무새로 정돈해준다. 2만3000원, 키티버니포니.

6. 에이프런 쇼트시리즈 레몬트리
미니스커트처럼 짧은 길이의 앞치마는 활동성을 높여준다. 큰 주머니가 세 개나 있다는 것도 실용적이다. 리넨 코튼 혼방 소재. 2만9000원, 띠쉬.


HALF APRON

0329-APRON2

7. 오션 시그널 플래그 에이프런
이니셜을 형상화한 듯 커다란 X자가 시선을 사로잡는 면 소재의 앞치마는 기분 전환에도 도움이 된다. 3만2000원, 푸에브코 by 에크루.

8. 시래기 앞치마
시래기가 그려진 앞치마는 봄 주방이나 텃밭에 잘 어울린다. 눈에 띄는 패턴이라 번잡한 주방에서 찾아 입기도 좋다. 2만8000원, 피에스알.

9. 하프 에이프런 데님
주머니는 많을수록 좋다. 청치마를 입은 것처럼 보여 패셔너블한데 앞부분에 절개선을 넣어 움직임을 편하게 만드는 센스까지 발휘했다. 6만3000원, 공에이프런.

10. 카페 에이프런 인크로치오
이탈리아 리넨 장인이 일일이 손으로 패턴을 입혔다. 통기성이 좋고 건조가 빠른 리넨 소재 앞치마는 세탁이 편리하다. 5만9000원, 베르토치 by 티더블유엘.

11. 누비 앞치마
도톰한 누비 앞치마는 탄탄한 박음질 덕에 오래도록 사용해도 모양이 변하지 않는다. 뒷주머니의 쓰임도 유용하다. 4만5000원, 호호당.

12. 샤랄라 앞치마
옥스퍼드 코튼 소재로 두께감이 적당해 작업 중 손을 닦기 좋다. 치마를 입은 듯 여성스러운 분위기를 내는 앞치마다. 2만9000원, 데이앤나잇.

이 기사도 읽어보세요
농산물을 구입하는 다양한 방법 제철 농산물을 좀 더 합리적으로 구입하는 다양한 방법을 소개한다. edit 권민지 마트에서 판매하는 농산물은 대개 약 7단계의 복잡한 유통과정을 거친다. 이런 과정 때문에 과일의 경우 살짝 덜 익었을 때 ...
튀김의 변주 3인의 셰프가 제철 식재료로 튀겨낸 튀김의 변주. edit 이지희 — photograph 심윤석 한국의 가을과 겨울을 담은 튀김 - 사와다 가즈미 셰프 지난 10월 1일 첫선을 보인 포시즌스 호텔 서울의 ...
라미띠에와 장명식 라미띠에(L’AMITIÉ)는 국내에서 ‘전통’이라는 수식어가 어울리는 유일한 프렌치 레스토랑일 것이다. 이제는 단순한 전통을 넘어 셰프의 이름을 걸고 새로운 변화를 준비하고 있다. edit 문은정 — pho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