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열기

main

Cook

치즈로 만든 특별한 메뉴

2015년 4월 28일 — 0

치즈가 가득한 토스트부터 홍피망을 곁들인 미니버거까지, 치즈를 식탁의 주인공으로 만들어보자.

레시피: 재닌 래츠클리프(Janine Ratcliffe) / 사진: 피터 캐시디(Peter Cassidy)/ styling: 폴리 웹윌슨(Polly Webb-Wilson) / food styling: 제니퍼 조이스(Jennifer Joyce)

1. 치즈와 햄, 세이지를 채운 프렌치토스트

0428-meltdown1

조리시간: 20분 / 분량: 4인분 / 난이도: 초급

재료
바삭한 빵 8조각, 폰티나 치즈(소젖으로 만든 이탈리아 치즈) 슬라이스한 것 300g 프로슈토 햄(이탈리아식 햄으로 돼지 다리를 염장한 후 말려서 만든다.) 12조각, 세이지(향이 진한 허브로 치즈나 소시지 요리에 자주 사용한다.) 잎 약간, 달걀노른자 푼것(소금간한 것)2개 분량, 버터 약간

만드는 법
1. 4장의 빵 위에 폰티나 치즈, 프로슈토 햄, 세이지를 차례로 얹은 다음 남은 빵 4장을 그 위에 덮어 샌드위치 4조각을 만든다. 샌드위치 양면에 달걀옷을 고루 입힌다.
2. 달군 프라이팬에 버터를 녹인 다음 1의 샌드위치를 올려 치즈가 녹도록 눌러가면서 굽는다.
3. 반 잘라 접시에 담는다.

2. 로마노레예노와 치폴레 살사

0428-meltdown2

치즈를 꽉 채워서 튀긴 고추 요리인 레예노는 대중적인 멕시코 간식거리다. 이 건강한 고추 요리를 위해 레예노와 비슷한 맛을 내보았다. 조리시간: 1시간20분 / 분량: 6인분 / 난이도: 초급

재료
로마노 고추(작은 홍피망) 6개, 소금·올리브유 약간씩, 적양파 곱게 다진 것 1개 1분량, 할라피뇨 다진 것 2~3큰술, 마늘 으깬 것 1쪽 분량, 바스마티 쌀(길쭉한 인도식 쌀)익힌 것 250g, 플럼 토마토(대추토마토) 다진 것 3개 분량, 모차렐라 치즈 굵게 다진 것 1컵, 코리앤더(고수) 다진 것 약간
살사: 치폴레 페이스트* 1큰술, 적양파 곱게 다진 것 1⁄2개 분량, 플럼 토마토(대추토마토) 다진 것 1개 분량, 코리앤더(고수) 다진 것 1줌, 라임즙 짠 것 1개 분량, 올리브유 1큰술
*치폴라 페이스트: 훈제해서 말린 할라피뇨 고추인 치폴레에 소량의 물을 넣고 갈아 페이스트로 만든 것. 취향에 따라 토마토나 양파 등을 가미하기도 한다.(청양고추를 팬이나 오븐에 구워 꼭지를 떼고 겉의 얇은 막을 벗긴 다음 씨를 빼서 믹서에 곱게 갈아 사용한다.)

만드는 법
1. 오븐은 200°C로 예열한다. 베이킹용 트레이에 올리브유를 살짝 두르고 로마노 고추를 통째 올린다. 올리브유를 조금 더 뿌리고 소금으로 간을 약간 한다. 20분 동안 구운 다음 꺼내 살짝 식힌다.
2. 굽는 동안 고추에 채울 소를 준비한다. 프라이팬에 올리브유를 두르고 적양파, 할라피뇨, 마늘을 넣어 볶다가 쌀, 토마토, 코리앤더를 넣고 함께 볶는다. 식으면 모차렐라 치즈를 넣고 소금으로 간한다.
3. 구운 고추를 조심스럽게 세로로 2등분해 씨와 심을 뺀 다음 준비한 소를 채운다. 소를 채운 고추를 다시 오븐에 넣어 피망이 부드러워지고 위에 있는 소가 살짝 황금색이 될 때까지 20~30분 더 익힌다.
4. 살사 재료를 모두 섞어 먹기 전에 레예노 위에 얹는다.

3. 홍피망잼을 곁들인 미니 버거
0428-meltdown3

조리시간: 1시간15분 / 분량: 8인분 / 난이도: 중급

재료
염소젖 치즈* 4개(반으로 잘라서 8조각으로 만들기), 중력분 2큰술, 달걀노른자 푼 것 2개 분량, 빵가루 50g, 미니 버거용 빵(반으로 갈라 구운 것) 8개, 베이비 크레송(물냉이) 또는 어린잎 채소·식용유 적당량씩
홍피망잼: 홍피망 씨 빼고 굵게 다진 것·홍고추 씨 빼고 굵게 다진 것 2개 분량씩, 플럼 토마토(대추토마토) 굵게 다진 것 2개 분량, 마늘 껍질 벗긴 것 1쪽 분량, 생강(소) 껍질 벗기고 굵게 다진 것 1쪽 분량, 설탕 100g, 사과식초 3큰술
*염소젖 치즈: 염소젖으로 만든 작고 둥근 치즈인 ‘크로탱 드 샤비뇰’(껍질이 곰팡이로 덮인 부드러운 프랑스 치즈)은 미니버거에 딱 맞는 완벽한 크기다. 이 치즈때문에 필요한 양보다 더 많은 홍고추잼을 사용하겠지만, 냉장고에서 2주일은 거뜬히 버틴다.

만드는 법
1. 블렌더에 홍피망, 홍고추, 토마토, 마늘, 생강을 넣고 곱게 간다.
2. 1을 팬에 넣고 설탕과 식초를 더한 후 은근한 불에서 45분 동안 끓이면서 표면에 떠오르는 거품이나 불순물을 떠낸다.(타지 않는지 주의 깊게 보면서 조리한다.) 45분이 지나면 잼같이 보이는데, 만약 그렇게 보이지 않는다면 불을 더 올리고 5~10분간 더 끓인 다음 불을 끄고 식힌다.
3. 염소젖 치즈는 밀가루를 고루 묻히고 달걀옷을 입힌 다음 빵가루를 묻힌다. 달걀옷과 빵가루를 한 번씩 더 입히면 두겹의 튀김 옷을 만들 수 있다.
4. 큰 프라이팬에 기름을 2cm깊이로 넣고 가열한 후 3의 염소젖 치즈를 넣고 튀김옷이 바삭하고 황금색이 될 때까지 튀긴 다음 키친타월에 올려 기름을 뺀다.
5. 미니 버거용 빵에 베이비 크레송을 약간 올리고 튀긴 염소젖 치즈를 얹은 다음 홍피망잼을 적당량 얹는다.

*올리브 매거진에서 다른 메뉴의 레시피까지 확인하세요.

이 기사도 읽어보세요
갓 오픈한 뉴욕의 레스토랑&바 스타 셰프가 오픈한 레스토랑부터 할렘에 위치한 로프트 바, 참깨로 만든 디저트를 선보이는 델리 숍까지, 음식을 즐길 수 있는 다양한 곳들이 뉴욕에 새롭게 등장했다. 1. 라 시레나 리스토란테 (La Sirena R...
도시를 달리는 개성만점 푸드 트럭을 만나다... 요즘 SNS에서 핫하다는 푸드 트럭을 운영하는 이들을 찾았다. 저마다의 개성처럼 다양한 목표와 희망을 싣고 서울 곳곳을 누비고 있었다.   원더트럭 (전세미&한주희) @건대 커먼그라운드 원...
건강한 유혹, 도쿄의 오가닉 비건 카페&레스토랑... 오가닉, 비건, 글루텐 프리 등 세계적인 푸드 트렌드가 도쿄의 외식 문화를 바꾸고 있다. 깔끔하고 담백한 저칼로리 푸드의 건강한 유혹에 빠져보자.   1. 리네이처 오가닉 카페 (Re:Nature O...